뉴욕타임스 편집장의 글을 잘 쓰는 법 : 팩트만으로는 설득할 수 없다



롱블랙 프렌즈 B 

‘글을 쓴다’고 하면 왠지 거창해 보입니다. 하지만 글은 누구나 쓰죠. 업무 이메일과 보고서를 쓰고, 친구와 메시지를 주고받고, 블로그 포스팅을 하고, 유튜브 영상에 댓글을 남기죠.

그런데 모두가 잘 쓰지는 못합니다. 특히 글로 누군가를 설득하기란 만만치 않습니다. 글쓰기를 고민하는 분들께 김지원 기자가 책 한 권을 추천합니다. 트리시 홀Trish Hall의 『뉴욕타임스 편집장의 글을 잘 쓰는 법』이에요.



김지원 경향신문 기자

책의 원제는 『Writing to Persuade』, 즉 ‘설득하는 글쓰기’입니다. 기자였던 트리시 홀은 뉴욕타임스에서 20년 넘게 일하며 외부 기고Op-Ed면의 편집장을 맡았어요. 

뉴욕타임스의 외부 기고면은 ‘글의 격전지’라고 불립니다. 빌 게이츠Bill Gates, 마크 저커버그

위드 롱블랙